미디어

미디어

내용 보기
분류 뉴스
제목 [TV 조선] 윤상현, 美의원·전문가들에 편지…"日 수출규제 철회 촉구 협조"(2019. 7. 10)
작성자 관리자

    

윤상현, 美의원·전문가들에 편지… "日 수출규제 철회 촉구 협조"

자유한국당 윤상현 의원 / 연합뉴스

일본의 수출 규제 조치가 논란인 가운데,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자유한국당 윤상현 의원이 미국 상·하원 의원들과 외교전문가들에게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 철회를 촉구하도록 도움을 요청하는 이메일과 편지를 보냈다.

​윤 위원장은 이메일과 편지를 통해 "이번 수출 규제는 자유롭고 공정하며 차별 없는 무역 원칙에 위배되고,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산업의 글로벌 체인에 따라 한·일 양국의 민간 기업들뿐만 아니라 미국의 글로벌 기업들에게도 큰 타격을 가할 수 있다"며 "세계 경제의 안정적 발전에 중대한 장애 요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또 "북한 핵 폐기를 위해 한·미·일 안보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현 시점에서 일본의 대한(對韓) 수출 규제는 한·미·일 3국 어느 나라의 국익에도 보탬이 되지 않는다"고도 했다.

​편지는 미치 맥코넬(Mitch McConnell) 공화당 상원 원내대표, 짐 리쉬(Jim Risch) 상원 외교위원장, 코리 가드너(Cory Gardner) 상원 외교위 동아태소위원장, 낸시 펠로시(Nancy Pelosi) 하원의장, 엘리엇 엥겔(Eliot Engel) 하원 외무위원장 등 미 상·하원 의원들과 해리 카지아니스(Harry Kazianis) 미국익연구소 안보연구국장, 빅터 차(Victor Cha) 국제전략문제연구소(CSIS) 한국석좌, 브루스 클링너(Bruce Klingner) 해리티지재단 선임연구원 등 외교전문가들에게 발송됐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여의도동)
국회본관 403호

Tel  : 02-784-4481

Fax : 02-788-0282

인천 미추홀구 독배로 311 (용현동 665)
비젼프라자 603

Tel  : 032-882-3033

Fax : 032-882-3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