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

미디어

내용 보기
분류 뉴스
제목 [헤럴드 경제] [국회 외교통에게 묻다②] 윤상현 “재선에 쫓긴 트럼프를 농락…김정은 사기극”
작성자 관리자2

[국회 외교통에게 묻다②] 윤상현 “재선에 쫓긴 트럼프를 농락…김정은 사기극”

- 북한에 ‘핵 면죄부’ 주는 시나리오로 갈까 우려

- 스몰딜로 끝나고, 시간 지나면…北, 핵 보유국된다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은 26일 2차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
령은 멕시코 장벽 건설 등 국내정치에 어려운 상황에 몰렸다”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
장이 버티면 농락당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윤 의원은 이날 헤럴드경제와의 통화에서 “김 위원장의 사기극이다. 이번에 종전선언을
하게 되면 북한을 정상국가로 인정하는 셈이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종전선언을 했
는데, 왜 한미연합훈련을 하느냐, 주한미군은 왜 있느냐’는 주장이 나올 수 있다”며 “절대
로 우리 한반도의 완전한 평화를 확보할 수 없다”고 했다.

그는 “지금 나오는 것이 영변ㆍ동창리 시험대 폐기하고 거기에 상응 조치를 하라는 것이
다”며 “상응 조치는 경제제재 완화와 연락사무소 설치 그리고 종전선언이다”고 했다. 윤
의원은 “그런데 비핵화는 과거와 현존하는 프로그램, 핵시설, 핵물질을 완전히 제거하는
것이다”며 “핵에 대한 신고와 검증이 있어야 하는데, 핵 자산이 얼마나 있는지 신고가 나
올 수 없다”고 했다.

그러면서 “플루토늄과 우라늄을 없애야 하는데 이를 합의하지 않고, 과거 핵에 대해 차츰
논의하기로 하면 면죄부를 주는 시나리오로 간다”고 했다. 윤 의원은 “그것이 스몰딜이고
그렇게 시간이 지나면 국내외 정치가 바뀌면서 북한은 핵보유국이 된다”며 “결국, 동북아
에 핵 경쟁이 일어나고, 일본과 대만도 핵을 무장한다는 여론이 생길 것이다”고 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여의도동)
국회본관 403호

Tel  : 02-784-4482

Fax : 02-788-0282

인천 미추홀구 독배로 311 (용현동 665)
비젼프라자 603

Tel  : 032-882-3033

Fax : 032-882-31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