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디어

미디어

내용 보기
분류 뉴스
제목 [NEWS 1] 윤상현 "하노이서 김정은에게 조성길대사 딸 물어봐달라" (2019. 2. 22)
작성자 관리자2

윤상현 "하노이서 김정은에게 조성길대사 딸 물어봐달라"

ㅣ"조 대사 딸 강제송환될 때 文정부는 무엇을 했나"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이 27~28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리는 제2차 북미 정상회담에
서 강제북송된 조성길 전이탈리아 주재 북한대사 대리의 딸에 대해 김정은 국무위원장
에게 물어봐달라고 요청했다.

윤 의원은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작년 11월 잠적한 조 전 대사 대리의 17살 딸
이 북송됐음을 공식 확인하면서 이탈리아 측은 '이번 일에 책임 있는 사람들이 대가를
치러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제로 북송 됐다는 뜻"이라며 "김정은 정권이 조 대사 대
리 가족을 추격할 때 문재인정부는 무엇을 했을까요, 정부는 이번 일에 어떤 책임이 있
을까요"라고 밝혔다.

윤 의원은 "그리고 조 대사(대리) 딸의 안전을 위해 어떤 조치를 취해왔을까요, 혹은 이
런 질문에 뭐라고 답이라도 하는 마지막 성의는 있을까요"라며 "북한 탈출은 온 가족의
목숨을 걸어야 하는 결정"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 격정의 끝에서 딸의 손을 놓친 부모의 마음이 어떨지"라며 "어린 딸을 끌고 간
인권 없는 다른 세계의 왕이 곧 베트남에 온다"고 덧붙였다.

윤 의원은 "그 왕의 웃는 얼굴을 우리 세계는 어떻게 보아야 할까"라며 "하노이에서 누구
라도 그 왕에게 조 대사(대리)의 딸을 엄마, 아빠 곁으로 돌려보내 줄 의사가 있는지 꼭
물어봐달라"고 당부했다.

앞서 이탈리아 측은 성명을 통해 "북한측 통보에 따르면 조 전 대사 대리의 딸이 고국
에서 조부모와 함께 있길 희망해 사관 여성 직원과 함께 북한에 돌아갔다"고 밝혔다. 그러
면서 "사실로 드러난다면 이는 전례 없는 엄중한 일"이라며 "책임이 있는 사람들이 대가를
치러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전글  다음글  목록보기     






서울시 영등포구 의사당대로 1(여의도동)
국회본관 403호

Tel  : 02-784-4482

Fax : 02-788-0282

인천 미추홀구 독배로 311 (용현동 665)
비젼프라자 603

Tel  : 032-882-3033

Fax : 032-882-3123